개미 울리는 주식리딩방…피해구제 신청 5년새 8배 폭증



올해 들어 소셜네트워크(SNS)를 이용해 고수익을 보장한다며 투자를 권유하는 주식리딩방 업체가 활개를 치고 있다. 이같은 유사 투자자문업체로 인해 피해를 입어 구제를 신청한 건수가 5년 사이 8배나 폭증했다.23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이 한국…
기사 더보기


그밖에 정치 정보와 뉴스또한 한눈에 볼수있는곳 클릭! ◀


추천 기사 글